아버지란 누구인가?

작성자
Harry
작성일
2020-01-12 07:47
조회
88

아버지란 기분이 좋을 때 헛기침을 하고,
겁이 날 때 너털웃음을 웃는 사람이다.

아버지란 자기가 기대한 만큼
아들과 딸의 학교 성적이 좋지 않을 때 겉으로는,
'괜찮아, 괜찮아' 하지만 속으로는 몹시 화가 나는 사람이다.

아버지의 마음은 먹칠을 한 유리로 되어 있다.
그래서 잘 깨지기도 하지만,
속은 잘 보이지 않는다.

아버지란 울 장소가 없기에 슬픈 사람이다.

아버지가 아침 식탁에서 성급하게 일어나서 나가는 장소
그 곳은 즐거운 일만 기다리고 있는 것은 아니다.
아버지는 머리가 셋 달린 龍(용)과 싸우러 나간다.
피로와, 끝없는 일과, 직장 상사에게서 받는 스트레스다.

아버지란 '내가 아버지 노릇을 제대로 하고 있나?
내가 정말 아버지다운가?'하는 자책을 날마다 하는 사람이다.

아버지란 자식을 결혼시킬 때 한없이 울면서도
얼굴에는 웃음을 나타내는 사람이다.
아들, 딸이 밤늦게 돌아올 때에 어머니는 열 번 걱정하는 말을 하지만,
아버지는 열 번 현관을 쳐다본다.

아버지의 최고의 자랑은 자식들이 남의 칭찬을 받을 때이다.

아버지가 가장 꺼림칙하게 생각하는 속담이 있다.
그것은 "가장 좋은 교훈은 손수 모범을 보이는 것이다"라는 속담이다.
아버지는 늘 자식들에게 그럴 듯한 교훈을 하면서도,
실제 자신이 모범을 보이지 못하기 때문에,
이 점에 있어서는 미안하게 생각도 하고 남 모르는 콤플렉스도 가지고 있다.

아버지는 이중적인 태도를 곧잘 취한다.
그 이유는 '아들, 딸들이 나를 닮아 주었으면'하고 생각하면서도,
'나를 닮지 않아 주었으면'하는 생각을 동시에 하기 때문이다.

아버지에 대한 인상은 나이에 따라 달라진다.
그러나 그대가 지금 몇 살이든지,
아버지에 대한 현재의 생각이 최종적이라고 생각하지 말라.

일반적으로 나이에 따라 변하는 아버지의 인상은,
4세때--아빠는 무엇이나 할 수 있다.
7세때--아빠는 아는 것이 정말 많다.
8세때--아빠와 선생님 중 누가 더 높을까?
12세때--아빠는 모르는 것이 많아.
14세때--우리 아버지요? 세대 차이가 나요.
25세때--아버지를 이해하지만 기성세대는 갔습니다.
30세때--아버지의 의견도 일리가 있지요.
40세때--여보! 우리가 이 일을 결정하기 전에 아버지의 의견을 들어봅시다.
50세때--아버님은 훌륭한 분이었어.
60세때--아버님께서 살아 계셨다면 꼭 조언을 들었을 텐데…

아버지란 돌아가신 뒤에도,
두고두고 그 말씀이 생각나는 사람이다.
아버지란 돌아가신 후에야 보고 싶은 사람이다.
아버지는 결코 무관심한 사람이 아니다.
아버지가 무관심한 것처럼 보이는 것은,
체면과 자존심과 미안함 같은 것이 어우러져서
그 마음을 쉽게 나타내지 못하기 때문이다.

아버지의 웃음은 어머니의 웃음의 2배쯤 농도가 진하다.
울음은 열 배쯤 될 것이다.

아들, 딸들은 아버지의 수입이 적은 것이나,
아버지의 지위가 높지 못한 것에 대해 불만이 있지만,
아버지는 그런 마음에 속으로만 운다.
아버지는 가정에서 어른인 체를 해야 하지만,
친한 친구나 맘이 통하는 사람을 만나면 소년이 된다.

아버지는 어머니 앞에서는 기도도 안 하지만,
혼자 차를 운전하면서는 큰 소리로 기도도 하고
주문을 외기도 하는 사람이다.

어머니의  가슴은 봄과 여름을 왔다갔다하지만,
아버지의  가슴은 가을과 겨울을 오고간다.

아버지!
뒷동산의 바위 같은 이름이다.
시골마을의 느티나무 같은 크나 큰 이름이다.

12062710_1.png

전체 2

  • 2020-01-12 11:04

    제외시켰습니다.


  • 2020-01-17 17:57

    조치해 주셔서
    감사 합니다~~~^^


전체 59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첫페이지에 유튜버를 위한 공간이 생겼습니다 (2)
관리자 | 2020.02.12 | 추천 1 | 조회 41
관리자 2020.02.12 1 41
공지사항
유튜브 비디오 넣기 버튼이 추가되었습니다 (3)
관리자 | 2020.01.02 | 추천 2 | 조회 86
관리자 2020.01.02 2 86
586
New 결국은 OTT의 세상이 되는 건가
유튜브폭식자 | 2020.02.18 | 추천 0 | 조회 10
유튜브폭식자 2020.02.18 0 10
585
New My Way(마이웨이)
Harry | 2020.02.17 | 추천 0 | 조회 10
Harry 2020.02.17 0 10
584
New 남보기 좋은 직업, 나에게 좋은 직업
Harry | 2020.02.17 | 추천 1 | 조회 33
Harry 2020.02.17 1 33
583
New Only The Lonely(오직 외로운 사람만이)
Harry | 2020.02.15 | 추천 1 | 조회 29
Harry 2020.02.15 1 29
582
나에겐 기생충보다 마더가
유튜브폭식자 | 2020.02.14 | 추천 0 | 조회 18
유튜브폭식자 2020.02.14 0 18
581
Secret Love(비밀스런 사랑) (2)
Harry | 2020.02.14 | 추천 1 | 조회 38
Harry 2020.02.14 1 38
580
▶영어와 한국어의 큰 차이점
Harry | 2020.02.13 | 추천 2 | 조회 75
Harry 2020.02.13 2 75
579
Time to say goodbye(작별을 고해야할 시간)
Harry | 2020.02.12 | 추천 0 | 조회 62
Harry 2020.02.12 0 62
578
캘거리에 살고 있는 한인 주부의  평범한 가정 요리 유투브 채널 (오픈) (3)
레인 | 2020.02.12 | 추천 1 | 조회 89
레인 2020.02.12 1 89
577
눈물 한방울로 사랑은 시작되고
Harry | 2020.02.11 | 추천 1 | 조회 68
Harry 2020.02.11 1 68
576
I don't love you(당신을 사랑하지 않아요)
Harry | 2020.02.10 | 추천 0 | 조회 52
Harry 2020.02.10 0 52
575
리스펙! Director Bong
유튜브폭식자 | 2020.02.09 | 추천 0 | 조회 42
유튜브폭식자 2020.02.09 0 42
574
Don't You Know(모르시나요)
Harry | 2020.02.09 | 추천 1 | 조회 52
Harry 2020.02.09 1 52
573
▶parking lot과 parking space의 차이점 (1)
Harry | 2020.02.08 | 추천 2 | 조회 99
Harry 2020.02.08 2 99
572
코로나 바이러스 전세계 현황지도
Fidelio | 2020.02.08 | 추천 2 | 조회 42
Fidelio 2020.02.08 2 42
571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 유안진 (2)
Harry | 2020.02.07 | 추천 1 | 조회 61
Harry 2020.02.07 1 61
570
Living on a Prayer(기도하며 사는 덕분이야) (2)
Harry | 2020.02.07 | 추천 1 | 조회 56
Harry 2020.02.07 1 56
569
Big yellow taxi(커다란 노란 택시)
Harry | 2020.02.06 | 추천 0 | 조회 53
Harry 2020.02.06 0 53
568
요즘 중국 상황을 제대로 알 수 있는 채널
유튜브폭식자 | 2020.02.05 | 추천 0 | 조회 45
유튜브폭식자 2020.02.05 0 45
567
▶일할 때 쓰는 드라이버는 '스크루 드라이버'
Harry | 2020.02.05 | 추천 3 | 조회 107
Harry 2020.02.05 3 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