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을 많이 마셔서 필림이 끊기다니..

작성자
Harry
작성일
2020-06-19 12:28
조회
160
우리는 술을 너무 마셔 의식을 잃은 경우 '필림이 끊겼다'라고 말합니다.
그렇다면 '나 어젯밤에 필림이 끊겼다'를 영어로 표현하면 어떻게 될까요?
My film was cut last night.-> 이건 콩글리쉬!!

'의식을 잃다'는 영어로 black out 또는 pass out 이라고 합니다.
따라서 여기에 '술을 너무 마셔서'에 해당하는 상황을 붙여 주면 됩니다.

I drank so much last night. I passed out.
(나 어젯밤에 술을 너무 마셔서 의식을 잃었다.)
The first time she drank, she blacked out.
(처음으로 술을 마신 날,그녀는 의식을 잃었다.)

또한 '술을 너무 마셔서 기억이 나지 않다'라고 설명하는 문장도 가능합니다.
I can't remember what happened after that sixth shot of whisky.
(나는 위스키를 6잔째 마신 후론 기억이 안난다.)
I drank so much. I can't remember anything.
(너무 퍼 마셨더니 아무 것도 떠오르지 않는다.)

27170620_1.jpg

술이랑 관련된 표현 중 hangover(숙취)라는 단어가 있는데 알아 두시면 좋겠네요.
I still have a hangover. I was out of control last night.
(나 여전히 숙취가 남아 있어. 어젯밤 제 정신이 아니었거든.)

전체 0

전체 82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2020년도 캘거리 한인 장학 재단 장학생 모집 공고
편집부 | 2020.06.03 | 추천 1 | 조회 158
편집부 2020.06.03 1 158
공지사항
안심가게 만들기 캠페인 _ 미가락 식당 [유료광고]
편집부 | 2020.06.02 | 추천 0 | 조회 290
편집부 2020.06.02 0 290
공지사항
무료 정신건강 클리닉 - 김헌태 전문의 (1)
편집부 | 2020.04.24 | 추천 1 | 조회 376
편집부 2020.04.24 1 376
공지사항
대나무숲 게시판 규정을 알려드립니다 (2)
관리자 | 2020.03.16 | 추천 1 | 조회 286
관리자 2020.03.16 1 286
776
New 고전 영화를 보고 싶으시면 Kanopy
유폭 | 2020.07.07 | 추천 0 | 조회 36
유폭 2020.07.07 0 36
775
New 불꽃놀이로 스탬피드 축제는 알렸는데..
Vegabond | 2020.07.06 | 추천 0 | 조회 74
Vegabond 2020.07.06 0 74
774
2020년 6월 캘거리 주택 거래 현황 Update (1)
rane | 2020.07.01 | 추천 1 | 조회 236
rane 2020.07.01 1 236
773
[COVID - 19 구호물품 관련 안내글]
도움나눔_HR | 2020.06.30 | 추천 1 | 조회 100
도움나눔_HR 2020.06.30 1 100
772
지브리의 애니메이션이 드디어 캐나다 넷플릭스에
유폭 | 2020.06.27 | 추천 0 | 조회 110
유폭 2020.06.27 0 110
771
세월은 아름다워/유 안진
Harry | 2020.06.20 | 추천 0 | 조회 104
Harry 2020.06.20 0 104
770
Highwood pass 따라 Elbow lake
vegabond | 2020.06.19 | 추천 1 | 조회 201
vegabond 2020.06.19 1 201
769
What is life(인생이란 무엇인가)
Harry | 2020.06.19 | 추천 0 | 조회 108
Harry 2020.06.19 0 108
768
▶술을 많이 마셔서 필림이 끊기다니..
Harry | 2020.06.19 | 추천 0 | 조회 160
Harry 2020.06.19 0 160
767
감추어도 느껴지는 대한민국 미소
편집부 | 2020.06.17 | 추천 1 | 조회 197
편집부 2020.06.17 1 197
766
캘거리에서 자주가는 협곡
Vegabond | 2020.06.11 | 추천 1 | 조회 393
Vegabond 2020.06.11 1 393
765
나저씨가 넷플릭스에 등장
유폭 | 2020.06.10 | 추천 0 | 조회 259
유폭 2020.06.10 0 259
764
암투병 친구 (4)
희망 | 2020.06.04 | 추천 0 | 조회 513
희망 2020.06.04 0 513
763
캘거리이민자협회가 주최하는 6월 워크샵
편집부 | 2020.06.03 | 추천 0 | 조회 168
편집부 2020.06.03 0 168
762
최근 캘거리 주택시장 update
rane | 2020.06.03 | 추천 1 | 조회 425
rane 2020.06.03 1 425
761
오래사는게 장땡은 아니다
유폭 | 2020.05.29 | 추천 2 | 조회 224
유폭 2020.05.29 2 224
760
쿠팡의 로켓배송이 무색 (2)
홀리몰리 | 2020.05.29 | 추천 1 | 조회 230
홀리몰리 2020.05.29 1 230
759
아마존 프라임에서 볼만한 미드
아마존폭식자 | 2020.05.26 | 추천 1 | 조회 224
아마존폭식자 2020.05.26 1 224
758
꼰대스럽다.
젊은이 | 2020.05.25 | 추천 1 | 조회 214
젊은이 2020.05.25 1 214
757
Rhythm of the Rain(빗즐기의 리듬)
Harry | 2020.05.22 | 추천 1 | 조회 125
Harry 2020.05.22 1 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