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제12회 알버타 가요제 예선

11월10일(토)’제12회 알버타 가요제’ 예선전이 난타 가라오케 음식점에서 열렸다.

열띤 경합을 치른 끝에 총16팀이 본선무대를 밟게 되었다. 본선 대회에서는 한 서양 여성 참가자의 k-pop 음악에 맞춘 화려한 댄스와 15팀의 노래경연이 있게 된다.

특히 눈에 띄는 출연자로 어머니와 동행한 6살난 산이군으로 아버지가 즐겨 부르는 조용필의 ‘그 겨울의 찻집’을 불러 본선에 진출하였다. 작년 준우승자인 ‘신디 왕’은 심기일전하여 다시 한번 우승에 도전하고 있어 관심을 끌고 있으며 그밖에도 숨은 실력자들이 대거 참여하여 흥미진진한 본선무대가 될 전망이다.

알버타 가요제의 붙박이이자 캘거리 한인 여성회의 객원 사회자인 김성우 씨가 예선전 진행을 맡았다. 본선 대회에서는 참가자와 관람객을 위한 레크리에이션과 재미있는 게임과 상품이 준비되어 있어 즐거운 잔치가 될 전망이다.
캘거리 한인여성회에서는 “부족하고 모자라는 점이 많지만 ,캘거리의 문화행사를 위하여 나름대로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많은 응원과 관심 그리고 또한 질책도 해주시면 겸허히 받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고 하였으며, “제12회 알버타 가요제를 후원해주신 여러 단체 및 기관장님 비즈니스 오너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말씀 올리고 혹 참석해주신다면 일일이 찾아 뵙고 감사의 말씀 올리겠습니다. 또한, 가요제의 홍보와 안내를 허락해주신 언론에게도 다시 한번 감사 드립니다. 부족하지만 남은 기간 동안 최선을 다해 훌륭한 행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고 전해왔다.

한편, 투어클릭 여행사에서 본선(11월17일 토요일 5시, 한인회관) 대회를 위해 셔틀버스를 운행한다. 시눅 스테이션에서 한인회관까지 4시30분과 4시45분 2회에 걸쳐 운행 할 예정인데, 대회 당일 오후 시눅 스테이션 앞에 ‘투어클릭’ 로고가 적혀있는 셔틀을 이용하면 대회장으로 연결된다. 요청이 많아지면 증편할 예정이며, 문의사항 587.889.9725 로 연락하면 된다.

자료제공: 캘거리 여성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