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물밀듯이 들어온 온정의 손길

얼마 전 참전 용사를 위한 푸드뱅크의 재고가 바닥나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었다. 수요는 늘고 기부는 줄어들기 때문이었는데, 이 소식이 나가자마자 기부가 쏟아지고 있다고 해당 단체의 담당자가 말했다. “많은 개인과 단체들이 주중 내내 우리를 도와주고 있습니다”라고 말한 그는 “크리스마스까지는 재고가 충분하며 그 이후의 몇 달 치까지도 확보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라고 흐뭇해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