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출처: 에드먼턴 저널

캐나다 및 멕시코의 국경 통과 제한을 9월 21일까지 연장하는 미국

미국은 9월 21일까지 육상과 여객선을 통한 불필요한 국경 통과에 대한 규제를 연장할 예정이다.

미 국토안보부는 트윗을 통해 델타 변종을 포함한 COVID-19 확산을 줄이기 위한 조치들이 시행되고 있다며, 필수적인 무역과 여행은 계속 보장하되 비필수적인 국경 통과 제한에 대하여는 보건 및 의료 전문가들과 국제 파트너들과의 협력을 통해 정상적인 개통 시점을 타진 중이라고 밝혔다.

2020년 3월부터 시행되고 있는 이 제한 조치는 21일 토요일 만료될 예정이었다.

캐나다-미국 국경을 넘는 비필수적인 여행에 대한 17개월간의 금지는 8월 9일 캐나다 정부에 의해 완화되어, 캐나다는 현재 미국 시민들과 영주권자들이 COVID-19 예방 접종을 완전히 받았다면 입국할 수 있도록 허용하고 있다.

현재 캐나다 방문 자격은 캐나다에서 승인된 백신을 접종한 후 14일이 경과한 미국 내 거주자에게만 주어지며 입국 시 72시간이 지나지 않은 COVID-19의 음성 검사 결과를 제시해야 하고 ArriveCAN 앱이나 온라인 웹 포털을 사용하여 백신 접종 세부 정보를 업로드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