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출처: 캘거리 헤럴드

조종사 응급 상황으로 캘거리로 회항한 WestJet 여객기

6일(월) 오후 캘거리에서 애틀랜타로 향하던 웨스트젯 1590편은 조종사와 관련된 의료 응급 상황으로 회항하여 오후 1시 12분 캘거리 국제공항에 무사히 착륙했다. 6일(월) 공중 비행 기록에 따르면 이륙한 지 약 1시간도 채 되지 않은 보잉 737 MAX 8 여객기가 캘거리 방향으로 돌아올 때 알버타 남동부 상공을 비행하고 있었다.

이메일 성명에서 웨스트젯 대변인 매디슨 크루거(Madison Kruger)는 EMS가 도착하자마자 조종사는 근무에서 제외되었고, 탑승한 다른 조종사가 비행기를 조종했다고 밝혔다. 모든 웨스트젯 항공기에는 두 명의 조종사가 있으며, 조종실에서 질병이 발생할 경우 항공기의 지속적인 안전한 운항과 승객 및 승무원의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추가 조종사가 탑승할 수 있다고 말했다.

EMS는 오후 1시 25분쯤 공항터미널에 도착했으나, 구급대원은 환자와 접촉하지 않았고 추가 EMS 지원 요청도 없어 현장을 떠났다고 밝혔다.

에드먼턴에 거주하는 존 화이트(John White)는 비행기 앞쪽 4열에 앉아 있었다. 그는 승무원 중 한 명이 구급상자와 제세동기를 조종석으로 가져가는 것을 보고 기내에서 문제가 발생했음을 처음 깨달았다. 그런 다음 비행기에 의사, 간호사 또는 EMT가 있는지 기내 방송을 했고, 운좋게도 의사 한 명과 간호사 두 명이 탑승하고 있었으며 승객 구역에 탑승하고 있던 조종사도 조종석으로 이동했다고 말했다.

화이트는 조종사를 조종실에서 데리고 나와 의료 지원자들이 치료하고 있었고, 조종사는 그 후 곧 쓰러지는 것처럼 보였지만, 바닥에 눕힌 후 다시 말을 했으며 지원자들은 열성적으로 조종사를 치료했다고 말했다. 

항공사는 70명의 승객이 비행기에 탑승했으며 일부는 6일(월) 여행을 위해 탑승했다고 밝혔으며, 사건 이후 7일(화)에 캘거리-애틀랜타 및 애틀랜타-캘거리 항공편을 추가로 편성했다. 

화이트는 비행기가 취소된 후 약간의 혼란과 긴 대기열이 이어졌으나 사고를 처리하고 캘거리로 돌아가는 비행기를 안전하게 운송한 조종사와 탑승한 의료 전문가들을 칭찬했다.

그는 추가 조종사가 배치되어 있는 것을 보았을 때 기분이 훨씬 나아졌고 안전에 대한 걱정이 조종사의 안녕으로 바뀌었고, 추가 조종사와 의료 지원자들은 어지럽히거나 시간을 낭비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승무원들을 칭찬하며, 그들은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알려주었으며, 일을 해결하기 위해 뛰어다니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