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출처: 캐나다 익스프레스 이지은 기자

제3회 코윈 캐나다 송년의 밤 네트워크 만찬 및 옥션 행사 – 밴쿠버, 캘거리, 에드먼턴, 온타리오가 참여한 크로스 캐나다 여성 네트워크의 장 열려

지난 12월 5일(일) 밴쿠버 버나비 Lake Rowing Pavilion에서 제3회 코윈 캐나다 송년의 밤 네트워크 만찬 및 옥션 행사가 열렸다.

 

홍정미 코윈 밴쿠버 회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장남숙 캐나다 담당관, 나용욱 주 밴쿠버 부총영사, 심진택 BC 한인회 회장의 축사에 이어 코윈 밴쿠버 임원진 소개 및 각 지회장의 소개가 있었다.

 

캘거리 지부에서는 전아나 캘거리 코윈 지회장과 윤경희 부회장이 참석하여, 함께 네트워킹을 하고 캘거리의 활동 상황과 타 도시의 활동의 내용을 듣고 서로 협력관계를 구축하는 방안을 모색하였다.

 

장남숙 캐나다 담당관은 팬데믹의 어려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4개 도시가 함께 모여 한 해를 마무리하고, 각 지회의 활동 보고를 듣고 서로 간 네트워킹을 한것에 큰 의미가 있는 행사라고 말하고, 사단법인 여성가족부 한국 정부에도 큰 행사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협조해 준 것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달했다.

 

당일 5일 행사에 앞서 4일 에드몬튼 코윈 주관으로 개회식 및 워크숍을 마쳤고, 개회식에 있어서 밴쿠버, 캘거리, 에드먼턴, 토론토, 오타와 몬트리올의 지회활동을 발표하고, 주제를 나누어 워크숍을 개회하였으며, 캘거리 윤경희 부회장은 3시간동안 진행되었던 워크숍에서 앉아서 피로를 풀 수 있는 스트레칭과 요가를 선보여 많은 참여자가 동참하여 피로를 풀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해 주었다.  또한 참여자에게 퀴즈를 제공하여, 많은 상품 당첨의 시간을 마련하였고, 연아 마틴의 깜짝 도네이션이 있어 참여자들에게 기쁨을 선사해 주었다.

 

밴쿠버 코윈 주최 측에서는 1-3차에 나누어서 라플 추첨을 하여, 도네이션 상품을 골고루 나누는 시간을 갖고, 특별 공연으로 캐나다 현지인의 특별 탱고를 선보이고, 직접 지원자들이 참여하여 탱코의 스텝을 배우는 순서도 마련하여 한층 행사의 즐거움이 더 해졌고, 정성스럽게 준비된 한식 뷔페를 나누면서 송년의 밤이 무르익으면서 옥션을 통하여 물품을 골고루 나누는 시간도 이어졌다.

 

마지막으로 단체 사진을 찍으면서, 모든 참여자의 건강과 안전을 기원하면서 큰 행사가 마무리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