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출처: 주 캐나다 대한민국 대사관

칼튼 대학교 국제관계 학생회(CIRS) 대사관 방문

3. 17(목) 칼튼 대학교 국제관계 전공 학생들의 아카데미 동아리인 『칼튼 국제관계 소사이어티(Carleton International Relations Society(이하 CRS)』가 대사관을 방문하였다.

장경룡 대사는 코로나19 팬데믹 이래 2년여만에 첫 손님으로 대사관을 방문해 준 회원 학생들을 반갑게 맞이하고, 한국 소개, 한-캐 관계, 한반도, 동북아 및 국제 정세에 대해 설명하는 한편, 내년 수교 60주년을 맞아 앞으로도 한국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한-캐 양국간 교류 협력의 교량 역할을 해 주기를 기대한다고 언급하였다.

CIRS 회원 학생들은 대선 후 한국의 외교정책 방향, 대북 정책, 외교관의 업무와 역할, 문화공공외교 활동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해 질문하고 자유롭게 토론하였다. 또한, 한국에서 영어를 가르치며 한국어도 배우고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방한영어강사프로그램(EPIK)과 워킹홀리데이, 정부 장학생 사업(Global Korea Scholarship) 등에 대해 알아보고, 영사과 민원실을 둘러보는 기회도 가졌다.
참가한 학생들은 한국 외교관들을 직접 만나 대화할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 되었으며, 이번 대사관 방문을 통해 한국과 한국 재외공관의 역할, 외교관의 생활에 대해 자세히 알게 되어 도움이 된다고 언급하였다.

주캐나다 한국대사관은 이러한 견학 프로그램뿐 아니라 직접 학교를 방문하는 School Visit Program 등을 통해 국제관계에 관심이 많은 현지 초.중.고 및 대학생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국과 한-캐 관계를 소개하는 활동을 실시해 오고 있으며, 앞으로 한인 이민 1.5세~2세와의 차세대 공공외교사업도 활발히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