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출처: POSTMEDIA

카나나스키스 컨트리 보존 패스 단속 시작

카나나스키스 컨트리 보존 패스는 시행 1년 후 1,330만 달러의 수익을 올렸다. 패스가 없는 방문객은 이제 벌금에 처하게 되므로 수익은 곧 더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알버타 환경 및 공원 대변인 존 뮤어(John Muir)는 화요일 이메일에서 “집행 팀이 이번 주 후반에 번호판 스캔을 시작하기 위해 현장에 출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9월 뮤어는 언론사에 시스템 운영자와의 계약이 완료된 후 2021년 가을에 벌금과 함께 새로운 조치를 시행하기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었다.

그러나 화요일 그는 정부가 2021년 6월 1일 이후 110,000개 이상의 방문 허가증을 판매한 법안을 둘러싼 공정성과 비용 효율성을 강조하는 계획을 선택했다고 말했다.

뮤어는 “우리의 접근 방식에는 패스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알버타 주민들을 교육하기 위해 연장된 유예 기간이 포함되어 있으며 또한, 다양한 상황을 반영하는 면제 시스템을 개발하는 데 필요한 시간을 갖고 싶었다”고 밝혔다.

그의 말에 의하면 직접적인 시행이 없이도 무작위 검사에서 방문자의 100%가 보존 패스를 구입했거나 유효한 면제의 증거가 있는 것으로 나타나 높은 준수율을 보였다고 한다.

보존 패스는 개인 차량의 1일 이용권은 $15이고 연간 입장료는 $90이며 두 가지 모두 거래 수수료 $5가 추가로 부과된다. 위반 시에는 $150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

주정부 관리들은 캘거리 서쪽의 4,200제곱킬로미터에 달하는 야생 지역을 방문하는 횟수가 지난 6월과 7월에 기록적인 2020년의 같은 달에 비해 감소했다고 밝혔다. 지난 몇 년 동안 이 지역의 연간 방문객 수는 350만 명에서 거의 530만 명으로 늘어났으며 정부는 이러한 유입을 관리하기 위해 수입을 창출하는 통행증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지난 1년 동안 패스에 대한 비평가들은 UCP 정부가 모금된 모든 자금을 카나나스키스 컨트리를 유지 관리, 개선 및 운영하는 데 사용하겠다고 약속한 후 패스에서 발생하는 수익이 어떻게 사용되는지에 대한 투명성 부족에 대한 우려를 표명했다.

그러나 뮤어는 30개 이상의 새로운 시즌 일자리를 위한 350만 달러와 K-Country의 보호 담당자를 지원하고 모집하는 데 150만 달러를 포함하여 패스 판매금으로 자금을 조달하는 약 12개의 이니셔티브 목록을 제공했다.

그는 카나나스키스 컨트리 공중 안전 프로그램에 150만 달러의 자금을 투입했으며, Canmore Nordic Center와 William Watson Lodge는 각각 100만 달러와 750,000 달러의 운영 보조금을 받았다며 “보존 패스의 수익은 다음 세대가 계속 즐길 수 있도록 이 지역에 계속 재투자할 것”이라고 밝혔다.

야당인 NDP는그들이 철회하기로 약속한 K-컨트리 패스가 특히 저소득 알버타인들에게는 자연을 즐길 수 있는 능력에 부담으로 작용할 수 있다고 비난했다. 그들은 또한 실제로 얼마나 많은 돈이 K-컨트리로 돌아가고 있는지에 대해 의문을 제기했으며, 지난 1년 동안 일상적인 운영과 무너지는 인프라 문제가 남아 있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