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출처: THE CANADIAN PRESS

알버타 고용부 장관 더그 슈바이처 사임

더그 슈바이처(Doug Schweitzer) 알버타 고용부 장관이 사임했다. 슈바이처 장관은 지난 5일(금) 오후 트위터에서 제이슨 케니 주수상에게 내각 사임 의사를 밝혔다고 발표하며 이달 말 또는 그와 가까운 다른 날짜가 확정될 때까지만 MLA로 계속 봉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수상과 동료들과 함께 봉사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 나는 사람들이 지난 6~12개월을 알버타의 경제적 전환점으로 되돌아볼 것으로 믿는다”고 슈바이처는 발표문에서 말했다.

슈바이처는 앞서 지난 5월 내년 재선에 도전하지 않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대해 케니 주수상은 슈바이처의 서비스에 대해 감사를 표하고, 고용부 장관이 통합 보수당 창당에 “중요한 역할”을 했다며 금요일 트윗에서 “알버타 정부에 대한 그의 공헌은 알버타가 경제 성장과 번영의 길로 돌아갈 수 있도록 도왔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