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페이스북 덕분에 찾은 도난 차량

캘거리의 Mahogany Lake에 사는 제니퍼 알렌(Jennifer Allen)은 수요일 아침에

그녀의 BMW 차량이 사라진 것을 발견하고는 바로 경찰에 신고한 후, 오전 10시 반

경에 페이스북에 차량 사진을 올리고 지인들에게 그 사실을 알렸다. 이 글은 여러

사람들에 의해서 수백 번 공유가 되었다. 이렇게 공유된 글을 바브 코플리(Barb

Copley)가 본 것은 점심시간 때였다. 그녀는 그 글을 본 직후에 Royal Oak의 주유소에

기름을 넣으려고 들렸고 마침 그곳에서 누군가 기름을 넣기 위해서 소리를 지르고

있는 것을 보았다. 한 여성이 주유구를 열지 못해서 차 안의 남성에게 소리를 지르고

있었다. 그 순간 코플리는 그 차가 페이스북에 올라와 있던 바로 그 차임을 알아챘다.

그래서 바로 911에 전화를 했고, 911 전화상담자는 그 차를 뒤쫓지 말라고 충고했다.

하지만 그녀는 주유소를 떠나는 차를 쫓아가기 시작했다. 그녀가 차를 쫓아서

McMahon Stadium에 왔을 무렵, 경찰 헬리콥터가 도난차를 발견했다는 연락을

받았다. 그녀는 안심하고는 사무실로 돌아가서 페이스북을 통해 알렌에게 차가

발견되었다고 알렸다.

알렌은 전혀 믿을 수 없는 일이 생겼다면서 이런 도움 덕분에 차를 되찾았다고

감사했다. 그리고 이 일로 인해서 “인간에 대한 믿음”을 다시 갖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코플리는 옳은 일을 하고 싶었을 뿐이라면서 자신을 위험한 상황에 처하게

만들 생각은 없었고 그저 경찰을 돕고 차가 주인에게 돌아가기를 원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