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출처: Parks Canada

산불로 울상이 된 여름 휴가지

캘거리 시민이 여름휴가철에 즐겨 찾는 지역들이 산불로 인해 손님이 급감하여 이곳 상인들이 울상을 짓고 있다. Radium과 Invermere 지역은 Verdant Creek의 산불로 인해서 도로 통제가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통에 8월의 주말 연휴철을 날려 버렸다고 한다. Radium Hot Springs 상공회의소의 관리자는 현재의 상황을 걱정하면서, 이곳 상인들은 9월과 10월로 이어지는 마지막 기회를 잘 살리지 않으면 올해 장사는 망친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알버타와 BC를 연결해 주는 고속도로인 Hwy 93S는 현재는 차량 통행이 가능한 상태이지만, 산불이나 연기 등에 의해 영향을 받을 가능성이 아직도 남아 있다.

이런 상황은 Sunshine Village도 마찬가지이다. 이곳은 7월에 약 일주일 정도 문을 닫아야 했고 8월에도 열흘이 넘게 손님을 받지 못했다. 이제 일부는 사람의 출입이 가능해졌지만 야생 산길을 포함한 일부 지역은 통제가 계속되고 있다. 이곳 리조트의 관계자는 손님이 없다 보니 일하는 직원들의 생계가 힘든 지경이라고 하소연했다.

하지만 밴프와 레이크루이스는 산불의 영향을 거의 받지 않았다. 오히려 밴프의 8월 관광객 수는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서 증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