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캘거리에 남성 건강 전문 클리닉이 생겼습니다

캘거리 Rockyview Hospital에 남성 건강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클리닉이 문을 열었다. Rockyview Hospital은 남성 전립선암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전립선 암센터(Prostate Cancer Centre)가 있었는데 좀 더 광범위하게 남성만의 문제를 다루기 위해 새롭게 클리닉을 만들었다.

남성 건강 클리닉(Men’s Health Clinic)이라는 이름의 이곳이 문을 열게 된 데에는 그동안 알버타 전역을 돌아다녔던 이동 검사소가 큰 역할을 했다. 전립선 암센터는 MAN VAN이라는 애칭을 가진 이동 검사소를 지난 10년 동안 운영해오면서 40,000명이 넘는 알버타 남성들의 전립선 검사(PSA testing)를 진행했었다. 그 결과, 검사자의 60퍼센트 이상이 주기적으로 의사와 상담을 했다면 피할 수 있었을 다양한 건강 위험 요소를 가지고 있는 것이 확인되었다. 암센터의 최고책임자인 팸 허드(Pam Heard)는, 남성들이 의사를 찾아가지 않는 경향이 있다고 말했다. “특히나 시골에 가면 의사에게 진찰받으러 가는 것을 부끄럽게 여기는 사람들이 있다.”

새로 생긴 클리닉에서는 PSA 검사 외에도 혈압 검사, 체질량 검사를 포함한 기타 여러 가지 검사를 제공한다.

알버타에서는 남성 7명 중 한 명 꼴로 전립선암 진단을 받는 것으로 알려진다. 하지만 조기에 발견되어 치료에 들어가면 생존율은 95퍼센트에 이른다.